> 일본어 > 일본어 새해인사

일본어 새해인사

あけましておめでとうございます。今年もよろしくお願いします。

우리가 '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'하는 것 처럼 일본사람들이 새해인사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말은 '아케마시테 오메데토-고자이마스: あけましておめでとうございます'입니다. 대부분 이 말을 한 후에 바로 '코토시모 요로시쿠 오네가이시마스: 今年もよろしくお願いします'라고 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' 올해에도 잘 부탁드립니다'라는 뜻입니다. 두 문장을 하나의 세트라고 생각하는 것이 좋습니다.

보통 연하장을 보내거나 이메일로 새해인사를 할 경우에는 예의를 갖추려다보면 우리말로도 잘 생각이 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만, 일본어 또한 그럴 것입니다. 형식을 갖추어서 말하자면 어려우니 '지난 해에는 여러모로 감사드립니다'라는 뜻으로 ' さくねん(昨年)はいろいろ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' 라고 한다면 무리가 없을 것으로 생각합니다.

참고로 さくねん(昨年)은 작년이라는 말로 쿄넨(きょねん:去年)이라는 비슷한 말이 있습니다. 평상시에는 去年이라는 말을 훨씬 더 자주 사용하지만, 갈 거(去)자는 사람이 죽었을 때 사용하는 사루(さる:去る)라는 동사에 사용되므로 새해의 기쁨을 나타내는 새해인사에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입니다. 'あけましておめでとうございます'라는 새해인사는 직역하면 '새해가 밝았음을 축하드립니다'라는 뜻이기 때문이지요.

이렇게 뜻이 좋지 않아 부정함을 말할 때 엥기와루이(縁起悪い)라는 표현을 사용합니다. 즉 去年이라는 표현은 일본사람들에게 있어서는 새해인사에 사용하기에는 縁起悪い 라는 인식이 있습니다. 다음과 같은 표현도 알아두면 좋겠네요.

그런 부정한 말은 쓰지 마세요 : そんな縁起の悪い言葉は使わないでください。

새해가 되기전에 ' 올해도 얼마 남지 않았네요. 연말 잘 보내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'라는 의미로
올해도 얼마 안 남았네요: 今年も残り少ないですね。
좋은 새해 맞이하세요: 良いお年をお迎えください。
내년에도 잘 부탁드리겠습니다: 来年もよろしくお願いします。

위 문장을 하나의 세트처럼 말하는 경우를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. 이 중에서 가장 중요한 표현은 '요이오토시오 오무카에쿠다사이: 良いお年をお迎えください'입니다. 새해가 되기 전 연말에 자주 사용하는 표현이므로 기억해 두세요.

더 읽기: 일본의 설날 (설풍습,설음식)